OEM과 ODM 특징 및 차이 정리

어떤 제품을 구매하려고 알아보면 가끔씩 나오는 단어가 있습니다. 바로 OEM과 ODM인데요. 이 두 가지의 차이는 제조 방식인데요. 이번 포스팅에서는 OEM과 ODM이 과연 무엇인지 좀 더 상세히 알아보는 시간을 갖도록 하겠습니다.

OEM과 ODM 특징 및 차이 정리
OEM과 ODM 특징 및 차이 정리

 

OEM이란?

OEM이란 Original Equipment Manufacturing이란 약어로 주문자 상표 부착이란 제조 방식을 뜻합니다. OEM의 대표적인 예시로 들 수 있는 것은 Designed by Apple in California Assembled in China인데요. 캘리포니아에 있는 애플이 설계를 담당했고, 조립을 중국에서 했다는 의미입니다. 즉 애플에서는 설계, 디자인, 품질 관리 그리고 판매 등 제품에 대한 전반적인 부분을 담당하지만, 오로지 생산만 중국에서 한다는 것으로 이 제조 방식을 OEM이라고 합니다.

OEM의 제조 방식을 채택하는 주된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는 데, 보통 제품의 단가를 좀 더 낮출 수 있기 때문입니다. 쉽게 생각해보면, 제품을 판매하는 데 까지 전 과정(생산까지)을 담당하게 되면, 그 제품의 단가는 어쩔 수 없이 올라갈 수 밖에 없습니다. OEM은 생산만 위탁을 해서 제품을 제조하는 방식인 데, 생산까지 도맡아 한다는 것은 생산 부지(땅)를 사야하며, 공장을 지어야 하고, 설령 공장을 완공을 했더라도 생산과 관련된 설비 비용, 생산을 하려면 제품에 대한 물류 비용, 생산을 시작하려면 인건비 등  고려해야할 비용들이 많이 늘어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생산만 전문적으로 하는 업체에 맡기는 것이 안정적으로 제품을 만들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제품에 대한 퀄리티를 효율적으로 올릴 수 있기 때문입니다. 즉 선택과 집중을 통해, 효율적인 관리를 할 수 있습니다.

 

ODM이란?

ODM이란 Original Development Manufacturing이란 약어로 생산자 개발 이란 제조 방식을 뜻합니다. 이 제조 방식은 OEM과는 다르게 생산 업체에서 단순히 생산만 하는 것이 아니라, 제품의 설계와 제작 그리고 생산 전반적인 모든 부분에서 주도적으로 제품을 만든다는 점에서 큰 차이가 있습니다. ODM의 제조 방식을 택하는 회사는 크게 두 가지로 나뉠 수 있는 데, 기술력이 있는 회사와 없는 회사로 나뉠 수 있습니다.

전자인 기술력이 있는 회사에서 ODM을 맡기는 데에는 대표적으로 전 세계적으로 광고를 하는 데의 비용이 부담될 경우, 하청 업체에 전반적인 모든 과정의 권한을 주지만, 상표만 주문자(회사)로 판매하는 경우가 있으며, 후자인 기술력이 없는 회사에서는 보통 신생 회사로 ODM으로 제품에 대한 모든 부분을 생산하기 때문에, 마케팅에만 집중적으로 관리하면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특히 전자의 대표적인 예로는 옛날 삼성 전자에서 해외로 스마트폰을 출시할 때, ODM 방식을 많이 사용습니다.

 

OEM과 ODM 정리 및 차이

정리를 하면, 완제품을 만드는 데 있어, OEM은 생산 업체에 생산만 맡기는 제조 방식이며, ODM은 생산 업체가 제품을 만드는 데 전반적인 일을 맡기는 제조 방식입니다. 이 두 제조 방식은 회사의 입장이 어떠한 지 그리고 선택과 집중을 어디에 할 지에 따라 나뉜다고 보시면 됩니다.

이렇게 해서 OEM과 ODM이란 무엇인지 특징 및 차이에 대해 정리를 해봤습니다. 기타 궁금한 점이 있으시다면 아래 댓글을 부탁드리며, 다음에도 더 좋은 정보를 가지고 찾아 뵙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